이도진, '미스터트롯' 사재기 의혹 정면 돌파 "의심 그만"

전시윤 인턴기자 / 입력 : 2020.02.25 12:05 / 조회 : 1224
image
/사진=이도진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이도진이 사재기 의혹을 일축했다.

25일 트로트 가수 이도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좋은 소식으로 연락받는 날도 많지만 요 며칠 나쁜 소식의 연락을 너무 많이 받았어요"라고 글을 써 내렸다.

그는 "여러분 걱정 마세요~ '한방이야' 곡은 #윤향기 선생님 아들이자 #윤복희 선생님 조카인 #윤준호 작곡가님이 만드신 곡이에요. 천천히 알리고 싶은 곡이에요. '한방이야'는 언젠간 많은 사람이 알아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니 의심은 이제 그만^___^"이라며 사재기 의혹을 일축했다.

image
/사진=이도진 인스타그램 캡처


이도진은 한 음원 사이트에 있는 자신의 채널에 들어가 캡처 사진을 남겼다. 일 감상자 수는 283명이고, 평점은 2.9점을 기록하고 있다. 사재기와는 거리가 있는 기록이다.

앞서 한 매체는 가요계 관계자의 말을 빌려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출연 중인 가수 A 씨가 지난 2018년 수천만 원을 내고 음원 순위를 조작하는 업체에 의뢰해 사재기를 시도한 정황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이 외에 '미스터트롯' 출연 중에도 영상 댓글 작업 및 조회 수 작업 등 불법 바이럴마케팅을 했다는 의혹까지 제기했다. 이에 이도진도 거론되자 정면 돌파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도진은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