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부2' 소주연, 진경 품에 쏙 안겨..애틋+달달

손민지 기자 / 입력 : 2020.02.24 18:16 / 조회 : 969
image
/사진=배우 소주연 SNS.


배우 소주연이 진경과 애틋한 포옹을 했다.

소주연은 2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수쌤. 오늘도 본방사수"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소주연은 진경의 허리를 두 팔로 감고 있다. 진경 역시 소주연의 어깨를 팔로 감싸 안으며 포옹 자세를 취하고 있다. 진경의 품에 안길 정도로 작은 체구를 지닌 소주연의 모습에서 귀여운 매력이 느껴진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엄마와 딸 같다", "은탁쌤~ 여기 수쌤하고 아름쌤이 꽁냥꽁냥해요", "너무 귀엽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진경과 소주연은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각각 수간호사 오명심, 응급의학과 4년 차 전공의 윤아름 역을 맡아 출연 중이다. '낭만닥터 김사부2'는 오는 25일 종영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