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오스카 4관왕 '기생충' 비난 "좋았는지 모르겠다"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2.21 11:39 / 조회 : 881
image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AFPBBNews=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아카데미 4관왕을 차지한 영화 '기생충'에 대해 비판했다.

20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 등 다수 외신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콜로라도 연설에서 '기생충'에 대해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 도중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이 얼마나 형편이 없었는가"라고 청중에게 물었다. 트럼프 대통령의 물음에 청중들은 야유로 화답했다. 그러자 트럼프 대통령은 "(영화 '기생충'을) 봤나? 한국 영화가 (아카데미) 수상이라니 도대체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이냐"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한국과 무역과 관련해 충분한 문제를 가지고 있다. 게다가 올해 최고의 작품상을 한국에 줬다고? 영화가 그렇게 좋았는지 나는 잘 모르겠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같은 영화가 나오길 바랐다. '선샛 대로' 같은 좋은 영화가 많았는데 수상작은 한국영화였다"고 말했다. 이어 "승자가 한국에서 왔다니. 처음에는 외국어영화상만 주는 줄 알았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제 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비영어권영화 최초로 작품상을 수상한 것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장편국제영화상(구 외국어영화상)까지 4관왕을 휩쓸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