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게임' 이연희, 멜로+스릴러 다 되는 '연기 변신'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2.20 10:37 / 조회 : 298
image
/사진=MBC '더 게임' 방송화면 캡처


'더 게임' 속 이연희의 장르를 오가는 활약이 화제다.

이연희는 MBC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 연출 장준호·노영섭, 제작 몽작소)에서 중앙서 강력1반 형사이자 데스크 반장 서준영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지난 19일 방송에서 서준영(이연희 분)은 20년 전 아버지와의 추억이 있는 바다에서 자신을 위로하기 위해 찾아온 김태평(옥택연 분)과 뜨겁게포옹하며, 애틋한 마음을 표현해 보는 이들의 멜로 감성을 제대로 자극했다.

또 서준영은 베테랑 형사다운 냉철한 통찰력으로 백성운(정동환 분)의 사인이 조작됐다고 판단, 사건 당시 상황에 대해 침착한 추리를 이어가 극의 긴장감을 증폭시킨 것은 물론 결정적인 증거가 사라진 것을 보고 충격 받은 표정을 지어 다음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서준영을 연기한 이연희는 김태평을 향한 다정한 멜로 눈빛부터 공과 사를 구분해 냉철하게 사건을 재조사하는 강력반 형사의 면모까지 다채롭게 표현했다는 평을 얻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