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김부용, 새친구 한정수 견제[별별TV]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20.02.18 23:45 / 조회 : 370
image
/사진=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쳐


가수 김부용이 안혜경을 사이에 두고 한정수와 라이벌 관계를 형성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원도 평창에서 한정수를 맞이하는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1년 3개월 만에 '불청'에 컴백한 한정수를 반기며 안혜경은 "저랑 만났었다"는 발언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부용은 "사귀었다고?"라고 물으며 깜짝 놀랐다. 알고보니 두 사람은 9년 전 음악시상식에서 시상자로 같이 호흡을 맞춘 인연이 있었다. 최성국은 안혜경을 바라보며 한정수에게 "쟤 누구랑 썸 없다. 니가 이제 만들어줘라"고 농담을 건넸다.

한정수는 평창에 대해 "15년 전에 매일 오다시피 했던 곳"이라며 기억을 회상했다. 이에 안혜경은 "대학교 2, 3학년 때 평창의 스키장 검수원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밝혔고, 자연스레 한정수와 안혜경을 밀어주는 분위기가 형성됐다.

김부용은 이를 놓치지 않고 안혜경에게 "(그때 너를) 본 것 같다"며 자신이 안혜경과 과거 인연이 있는 양 행세해 웃음을 안겼다. 과거 한정수는 "김부용이 내 썸녀와 썸을 탔다"고 폭로했던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