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법' 정지소, 성동일 방법하다 역살 맞고 의식 잃어[★밤TView]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20.02.18 22:44 / 조회 : 488
image
/사진=tvN 월화드라마 '방법' 캡처


드라마 '방법'의 정지소가 성동일을 방법하려고 하다 역살을 맞고 의식을 잃었다.

18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방법'(극본 연상호, 연출 김용완)에서는 진종현(성동일 분)을 방법하는 백소진(정지소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진경(조민수 분)은 진종현에 백소진이 쓰는 귀신에 대한 정보를 알렸다. 백소진이 방법할 때 쓰는 귀신은 일본에서 온 귀신으로 이누가미였다. 진경은 "개 귀신이라고 하니까 만만하게 느껴질텐데 그렇지 않아요. 이건 사람이 직접 만드는 귀신이에요. 그것도 아주 악랄한 귀신이고"라고 설명했다.

진종현은 막을 수 있는지 물었고, 진경은 "네. 근데 이 놈이 힘을 쓰는 거 보면 이누가미 중에서도 보통 놈이 아닐 것 같대요. 평범한 부적으로는 안되고 신과 신끼리 싸움을 붙이는거죠"라며 일본에서 신이 깃든 물건을 들여오기로 했다며 미소 지었다.

진경은 "늦어도 이틀 안에는 회장님 방 안에 딱 모실 수 있다"며 이틀 동안 아무도 만나지 말고, 아무도 모르는 곳에 가 있으라고 조언했다. 하지만 회사 상장이 일주일 밖에 안 남은 시점이었기에 진종현과 이환(김민재 분)은 난색을 표했다.

이에 진경은 "물건 남한테 넘기지 마시고. 그렇게 일회용만 쓰시고, 그것도 한 번만 쓰시고 버리시던가 아니면 이틀만 잘 보관하세요"라고 단단히 일렀다.

이후 이환과 함께 회장실을 나온 진경은 이환의 멱살을 잡으며 "너 회장님 보필 똑바로 안해? 어젯밤에 또 회장님 기운 쓰시게 했지? 여기 상장할 때까지 회장님 몸 아껴야 돼 "라며 분노를 표했다. 진종현이 양진수(김도윤 분)을 죽일 때 살을 썼던 것.

한편 양진수의 죽음에 충격을 받은 임진희(엄지원 분)는 백소진과 손을 잡았다. 임진희는 "최대한 빨리 진종현의 사진과 한자 이름, 그리고 물건을 구할거야. 구하는 즉시 그 새끼 방법하자"며 이를 갈았다.

백소진은 진종현이 김주환(최병모 분)의 만년필을 지니고 있던 양진수가 죽었다는 것을 듣곤 "아마 진종현을 영적으로 돕고 있는 조력자가 있을 수도 있겠네요. 예를 들어 무당 같은. 그것도 꽤 큰 무당이 진종현 쪽에 있을 수도 있겠어요"라고 파악했다.

임진희는 탐정 김필성(김인권 분)을 고용해 진종현의 물건을 구해오라고 지시했다. 김필성은 진종현의 운전 기사를 만나 돈을 건네며 포섭했고, 사소한 물건 하나라도 어떻게든 구해달라고 했다.

운전 기사는 진종현이 쓰는 일회용 라이터와 똑같은 색상의 일회용 라이터를 구매한 뒤 진종현이 차에서 잠든 틈을 타 바꿔치기 하려고 했으나, 진종현이 깨는 바람에 이는 실패한 듯 보였다.

하지만 운전 기사는 진종현이 눈을 뜨기 전 이미 라이터를 바꿔치기 하는데 성공했다. 진종현은 집에 들어가 담배를 피기 위해 라이터를 습관적으로 키곤 원래 지니고 있던 건 가스가 다 떨어졌다는 것을 기억해냈다. 운전 기사는 진종현의 라이터를 김필성에게 건넸고, 진종현은 운전 기사에게 전화를 걸었다.

진종현은 "너 내 라이터 어디 있어?"라고 바로 물었다. 운전 기사는 당황했다. 진종현은 이 사실을 급히 이환에게 알렸고, 대책 마련을 위해 움직였다. 진종현은 일본에서 들여온 물건이 도착하기로 한 회사로 급히 향했다. 혹시나 일어날 방법을 막기 위해. 진경은 물건이 도착하기 전까지 방법을 저지할 수 있도록 여러 부적들을 준비했다.

또한 김필성도 라이터를 가지고 바로 임진희에게 가서 라이터를 전했다. 임진희는 이를 가지고 바로 백소진이 있는 보육원으로 향했다. 백소진은 바로 방법을 행했다. 진종현이 사무실로 들어서기 전 백소진의 방법을 시작됐고, 진경과 이환은 급히 진종현을 부축해 사무실로 데려갔다.

이때 사무실에 물건이 도착했고 진종현은 고통에 울부짖었다. 백소진의 신인 이누가미와 일본에서 들여온 물건에 깃든 신의 싸움이 시작됐다. 백소진은 쉽지 않은지 눈에서 피를 흘리며 "언니, 뭔가 잘못됐어요"라고 말했다. 이때 백소진이 타고 있던 차 앞 유리창이 깨지며 백소진은 의식을 잃었다. 역살을 맞은 것. 진종현 사무실의 유리창도 백소진의 방법 힘에 의해 다 깨진 후였지만, 진종현은 무사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