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부2' 이성경, 안효섭 거짓말 의심 "다른 이유 있냐?"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20.02.18 21:53 / 조회 : 425
image
/사진=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방송화면 캡쳐.


'낭만닥터 김사부2' 이성경이 안효섭의 결정에 의문을 품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이길복)에서는 갑자기 돌담병원을 떠나겠다고 선포한 서우진(안효섭 분)에게 이유를 캐묻는 차은재(이성경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서우진이 김사부(한석규 분)에게 하는 말을 듣고 충격받은 차은재는 의국으로 서우진을 따라 들어왔다. 그녀는 서우진에게 "갑자기 없어져서 사람 걱정시키더니 다른 병원 가겠다고 폭탄 선언이냐"며 충격을 전했다.

서우진은 "임현준(박종환 분)이 연봉을 두 배 주는 다른 병원을 소개해줬다"고 태연하게 거짓말을 했다. 이에 차은재는 "돈은 핑계고 다른 이유 있는 거냐"며 "지금 이러는 거 이상하고 어색하다"고 진심으로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서우진은 "내 인생에서 가장 이상하고 어색한 게 돌담병원이었다"며 "이쯤에서 정신 차리고 원래 자리로 돌아가야한다. 그게 모두를 위해서 맞다"고 싸늘하게 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