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가위 신작, 제작 무기한 연기..코로나19 여파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2.18 14:59 / 조회 : 794
image
왕가위 감독 /AFPBBNews=뉴스1


홍콩 영화감독 왕가위의 신작 제작이 무기한 연기됐다.

지난 15일(현지시각) 홍콩 매체 사우스 차이나 모닝 포스트에 따르면 왕가위 감독의 신작 '블로썸'이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제작이 무기한 연기됐다. 왕가위 감독의 신작 뿐만 아니라 중국 내 모든 영화 촬영 등이 중단된 상태다.

영화 '블로썸'은 1990년대 중국 경제 경기 호황에 다룬 이야기로 왕가위 감독의 작품인 '화양연화'를 잇는 속편이다. 특히 왕가위 감독은 6년 이상 '블로썸'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왕가위 감독은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블로썸'이 제작 중단 되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뿐만 아니라 아마존과 제작하기로 했던 '롱 워' 역시 작업이 중단됐다. 샌프란시스코를 배경으로 한 20세기 초 차이나타운의 갱 이야기인 '롱 워'도 촬영이 진행되지 않고 있다.

한편 왕가위 감독은 '왕가위, 3색 로맨스', '중경삼림', '해피투게더', '화양연화' 등을 연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