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엘 "'콜' 선택 이유? 네 명의 여자 주인공이 매력적"

압구정=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2.17 11:43 / 조회 : 560
image
배우 이엘 /사진=강민석 인턴기자
배우 이엘이 영화 '콜'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17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영화 '콜'(감독 이충현)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박신혜, 전종서, 김성령, 이엘 그리고 이충현 감독이 참석했다.

오는 3월 개봉하는 '콜'은 과거와 현재, 서로 다른 시대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이날 이엘은 "제가 경험을 하지 못한 인물이기에 레퍼런스를 많이 찾아봤다. 이상해 보이고 싶었다. 감독님께 과하게 말씀도 드리고 표현도 했었다. 그걸 많이 줄여서 이상하게 표현했다"고 말했다.

이엘은 "'콜'의 주인공인 네 명의 캐릭터가 매력적이다. 과거에 했던 말, 현재에서 과거에 하는 말 때문에 상황이 바뀌고 죽음과 삶의 경계가 왔다 갔다 하는 시나리오가 재밌어서 출연을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