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소진·유라, 여전한 걸스데이 우정.."민아 빨리 와"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2.17 00:09 / 조회 : 1190
image
/사진=소진 인스타그램


그룹 걸스데이 멤버들이 끈끈한 의리를 과시했다.

소진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애기들 고마워 사랑해"라며 "뭐든 다 잘 잊는 나를 위해, 오늘을 기억하라며, 유통기한 4년 드라이플라워를. 방민아 빨리 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연극 '우리 노래방 가서 얘기 좀 할까'에 출연 중인 소진을 응원하기 위해 혜리와 유라가 찾아온 모습. 꼭 붙어 있는 세 사람의 모습에서 다정한 분위기가 느껴진다.

혜리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셋이 함께 찍은 사진과 함께 "우리 언니 멋지다"라는 글을 남겼다.

소진은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김영채 역을 맡아 연기했으며, 현재 연극 '우리 노래방 가서 얘기 좀 할까' 무대에 오르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