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블랙핑크 리사 中오디션 녹화 취소..우한 폐렴 여파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1.31 11:16 / 조회 : 2728
image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여파로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리사가 출연 중이던 중국 오디션 프로그램 녹화가 취소됐다.

31일 스타뉴스 취재 결과 리사가 최근 합류한 중국 오디션 프로그램 '청춘유니2' 녹화가 전격 취소됐다. 중국 현지 제작진이 프로그램 촬영 일정을 취소하고 잠정 연기한 것에 따른 결정이다. 이는 최근 전 세계적인 이슈로 떠오른 '우한 폐렴' 사태 여파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YG엔터테인먼트는 입장을 통해 "'청춘유니' 측으로부터 오는 2월 1일 녹화 일정이 취소됐다는 연락을 받았다. 차후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라고 전했다.

리사는 '청춘유니2'에서 댄스 부문 멘토로 합류, 블랙핑크 국내외 활동을 통해 얻은 자신만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멘토링을 출연진에게 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리사는 '청춘유니2' 출연 이후 트위터 월드와이드 실시간 트렌드 1위, 웨이보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 등극 등 남다른 화제성도 이끌어냈다. 리사는 인스타그램 팔로워 2830만 명 이상을 보유하고 있는, 전 세계 최다 인스타그램 팔로워 보유 K팝 아티스트로도 꼽히고 있다.

리사는 앞서 지난 9일 중국 광저우 샤토 스타 리버 호텔에서 열렸던 '청춘유니2'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팬들과 함께 더 가까이 만나고 소통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현재 리사가 속한 블랙핑크는 지난 2019년 12월부터 일본 돔 투어 일정을 소화 중이며 올해 상반기 신곡 발표를 위해 준비 중이다.

한편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31일 청도를 거쳐 지난 23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28세 한국인 남성이 국내 7번째 신종 코로나 확진 환자로 판명됐다. 정부는 지난 30일(현지 시각) WHO(세계보건기구)의 '국제 공중보건 위기상황' 선포 이전부터 이미 '비상사태에 준하는 조치'를 취하고 있으며 국내 감염 상황을 보며 위기 경보의 심각 단계 격상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