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모녀' 차예련, 최명길에 "캐나다 혼자 갈 것"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20.01.29 20:09 / 조회 : 467
image
/사진=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방송화면 캡쳐.


드라마 '우아한 모녀'의 차예련이 최명길에게 캐나다에 혼자 가겠다고 말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극본 오상희, 연출 어수선)에서는 30년 전 약점 잡힌 일이 뭔지 캐리정(최명길 분)에게 묻는 한유진(차예련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한유진은 캐리정에게 "홍세라(오채이 분)가 30년 전 엄마가 저지른 일 뭔지 아냐고 물어보더라. 그 약점 때문에 엄마가 이렇게 불안해하시는 거냐"고 물었다.

30년 전 캐리정은 서은하(지수원 분)의 딸이었던 한유진을 유괴해 자신의 딸로 만들었다. 캐리정은 "그건 헛소리다. 나를 공격하기 위해 만들어낸 가짜다. 너와 내 사이 갈라놓으려는 것"이라며 "들을 필요 없다"고 말했다.

한유진은 "(캐나다에) 가겠다. 대신 조건이 있다"며 혼자 가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앞서 캐리정은 한유진을 30년 전 진실로부터 떨어뜨려 놓기 위해 데니정(이해우 분)과 함께 캐나다로 떠나라고 지시한 바 있다.

한유진은 이어 "데니는 엄마 옆에 있게 해달라. 그래야 제가 억지로라도 갈 수 있을 것 같다"고 제안했고 캐리정은 이를 받아들였다.

이후 캐리정은 한유진의 말에서 불안감을 느끼곤 "홍세라네 식구들 입단속부터 해야겠다"고 다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