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오정록 감독 "박해진 캐릭터와 닮아..조보아 밝은 스펙트럼"

신도림=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1.29 14:02 / 조회 : 320
image
/사진=KBS


오정록 감독이 '포레스트'에서 배우 박해진과 조보아를 캐스팅한 이유를 전했다.

29일 오후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 서울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오정록 감독은 "'포레스트'는 제3의 주인공인 숲을 중심으로 다룬다. 상처를 받은 사람들이 숲에 어울려 살면서 상처를 치유하는 힐링드라마"라고 작품을 소개했다.

이어 "박해진은 드라마처럼 마음의 아픔을 겪은 적이 있었다고 해 캐릭터와 닮은 점이 있었다"며 "조보아는 밝은 로맨스를 보여줄 스펙트럼이 컸다"고 두 배우의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포레스트'는 심장 빼곤 다 가진 남자와 심장 빼곤 다 잃은 여자가 신비로운 숲에서 만나 자신과 숲의 비밀을 파헤쳐 가는 '강제 산골 동거 로맨스' 드라마. 2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