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드업' 케니 "스윙스, 권위에 대적하는 모습 멋져"[별별TV]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1.28 23:29 / 조회 : 478
image
/사진=KBS 2TV '스탠드업'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케니가 래퍼 스윙스에 대해 "권위에 대적하는 모습이 멋있다"고 이야기했다.

28일 첫 방송된 KBS 2TV 코미디 쇼 '스탠드업'에서는 SBS 16이 공채 개그맨 출신 케니가 출연했다.

이날 케니는 "스윙스를 좋아한다"며 "권위에 대적하는 사람 같다"고 밝혔다.

케니가 스윙스를 좋아한 계기는 '한국 힙합 어워즈'였다. 케니는 "스윙스가 지난해 '한국 힙합 어워즈'의 올해의 아티스트상에 노미네이트 되지 않으니까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켜서 '솔직히 이해가 가지 않는다. 니들이 뭔데 나를 평가해'라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그런 스윙스의 모습에 반했다는 케니는 "너무 멋있었다"며 "나도 권위에 대적하는 사람이 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케니는 "승동이 형"이라며 KBS 양승동 사장의 이름을 패기롭게 부르더니 "박나래는 클 만큼 컸다. 이제 나를 좀 키우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