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독' 라미란, 교장→평교사 된 김홍파 위로..지각 변동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20.01.28 21:48 / 조회 : 1123
image
/사진=tvN 월화드라마 '블랙독' 캡처


드라마 '블랙독'의 라미란이 교장직에서 내려오게 된 김홍파를 위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블랙독'(극본 박주연, 연출 황준혁)에서는 변성주(김홍파 분)의 곁을 지키는 박성순(라미란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박성순은 교장 직에서 내려와 원로 선생 자리를 맡게 된 변성주의 자리를 찾았다. 변성주는 "여긴 왜 왔어요 또"라며 허허 웃음을 보였다. 박성순은 주변에 화분을 놓아주면서 "우리 원로 선생님도 곧 수업 들어가셔야 되니까"라며 응원의 말을 건넸다.

이에 변성주는 "나 수업 몇 시간 안 해요"라고 답했다. 박성순은 "요즘 애들이 만만치가 않아요"라며 장난스레 겁을 줬다. 변성주는 "파이팅 한 번 해보지"라며 당차게 외쳤다.

박성순은 밖을 지나가는 전 교감이자 현 교장인 이승택(이윤희 분)을 보며 "저 뉴 교장 선생님도 곧 은퇴할 날이 옵니다"라며 대수롭지 않다는 듯한 말로 변성주를 위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