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아 "공개구혼 NO, 열애중..안정적 행복 주는 사람♥"[전문]

김혜림 기자 / 입력 : 2020.01.27 14:06 / 조회 : 2672
image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열애 사실을 공개했다.

조민아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현재 제 곁에는 나무같이 우직한 사람이 있습니다"라며 열애 사실을 밝혔다.

그는 "상처가 많아 늘 밀어내고 겁이 많아 불안정한 제게 단 한 번의 흔들림 없이 무한한 애정과 안정적인 행복감을 주는 사람을 만나 조심스레 마음을 열고 조금씩 알아가고 있어요"라며 "덕분에 빈틈없이 행복합니다❤"라고 말했다.

또 조민아는 "어제 제 기사가 많이 났는데요. 공개구혼으로 오보가 나서 사실을 바로 잡고자 글을 씁니다"라며 "건강이 좋지 않아 일부러 더 혼자를 자처해왔고,

가족으로 인한 아픔과 상처가 커서 비혼을 결정했었다. 그랬던 제가 공방을 마무리하며 혼자 고군분투 해온 지난 삶 말고 남은 생은 여자로써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행복하게 살고 싶어서 소개팅 이야기를 인스타그램에 기재했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지난 1일 조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1년에는 결혼하고 싶어졌어요. 근데 아직 남자가 없네요. 저와 맞는 좋은 사람이다 싶으면 연락주세요. 열린 마음으로 소개팅도 해볼래요!" 라는 글을 게재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다음은 조민아 인스타그램 글 전문이다.

어제 제 기사가 많이 났는데요.

공개구혼으로 오보가 나서 사실을 바로 잡고자 글을 씁니다.

건강이 좋지 않아 일부러 더 혼자를 자처해왔고,

가족으로 인한 아픔과 상처가 커서 비혼을 결정했었습니다.

그랬던 제가 지난 1월 초,

공방을 마무리하며 혼자 고군분투 해온 지난 삶 말고

남은 생은 여자로써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행복하게 살고 싶어서

소개팅 이야기를 인스타그램에 기재했었습니다.

아마 그때 그 글처럼 엊그제 적은 블로그 글도 사랑에 관한 글이라

아직 누군가를 기다리고 있을거라며 추측성 기사들이

확인 없이 쏟아진 것 같습니다.

현재 제 곁에는 차가운 제 손을 잡아주는

나무같이 우직한 사람이 있습니다.

상처가 많아 늘 밀어내고 겁이 많아 불안정한 제게

단 한 번의 흔들림 없이 무한한 애정과

안정적인 행복감을 주는 사람을 만나

조심스레 마음을 열고 조금씩 알아가고 있어요.

덕분에 빈틈없이 행복합니다 ❤

개인적으로 인스타 쪽지, 블로그 덧글, 네이버 메일, 쪽지 주시는

수많은 분들.

뜨거운 관심 진심으로 감사하지만

축복처럼 주어진 현재의 제 삶에 충실하고 싶습니다.

많이 고민해보고 옳은 방향이라고 생각하여

저와 우리의 행복에 집중하기 위해 긴 글을 올리니

따뜻한 응원 부탁드릴게요.

언제나 많은 사랑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평온해진 마음만큼 건강도 좋아져서 좋은 소식 전해드릴게요.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