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준과 열애' 혼혈 김소니아 누구? 우리은행 블루워커

이원희 기자 / 입력 : 2020.01.22 07:36 / 조회 : 3195
image
김소니아. /사진=WKBL
KBL 농구선수였던 이승준(42)이 열애 사실을 고백했다. 그의 연인은 아산 우리은행의 김소니아(26)였다.

이승준은 지난 21일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김소니아와 1년째 연애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사랑한다"는 영상편지를 남겨 애정을 과시했다. 이승준은 주한미군 출신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혼혈이다. 동생 이동준(40)과 함께 KBL 선수로 활동했고, 서울 삼성, 원주 DB, 서울 SK 등을 거쳤다.

이승준의 16세 연하 여자친구 김소니아는 한국인 아버지와 루마니아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현재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의 포워드로 뛰고 있다. 코트에서 궂은일을 피하지 않는 리그 대표 블루워커로 꼽힌다.

또 김소니아는 지난 시즌 식스우먼상도 차지했다. 올 시즌에는 리그 19경기에서 평균 득점 8.1점, 리바운드 6.4개, 어시스트 2.5개를 기록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