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참3'서 공개된 '단체 톡방'..주우재 "사탄 아니냐"

이건희 기자 / 입력 : 2020.01.20 11:46 / 조회 : 531
image
/사진제공=KBS Joy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시즌3'에서 충격적 사연이 공개된다.

오는 21일 오후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3'에서는 스튜디오를 공포와 충격으로 빠트릴 22살 고민녀의 이야기가 찾아온다.

고민녀는 평소 알고 지내던 남사친과 단 둘이 술을 마시다가 우여곡절 끝에 연인으로 발전하게 됐다. 고민했던 것과 달리 막상 연애를 시작하자 행복한 나날이 펼쳐졌고, 남친의 어머니를 찾아뵐 정도로 돈독한 사이가 됐다.

그러나 행복도 잠시, 남자친구가 군대에 가게 되면서 둘은 생이별을 하게 된다. 그럼에도 고민녀는 남자친구가 제대할 때까지 기다리겠다는 굳은 결심으로 마음을 드러냈다.

하지만 남친을 군대에 보낸 고민녀는 그가 입대 전 알려준 비밀번호로 SNS에 접속을 하게 되면서 일생일대의 사건을 직면하게 됐다. 바로 남친 SNS에 남아 있던 충격적인 '단체 톡방'을 발견한 것이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단체 톡방'의 실제 증거 대화가 공개되면서 프로 참견러들을 단체 패닉 상태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심지어 서장훈은 "방송용으로 순화한 것이 이 정도"라고 설명하며,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주우재 역시 "입이 안 다물어진다. 사탄 아니에요?"라며 경악을 금치 못했고, 김숙은 "등골이 오싹하다. 미쳤구나"라고 말을 잇지 못했다고 해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연애의 참견 시즌3'는 이날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