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컵 여신' 민한나, 거침 없이 드러낸 볼륨감 '숨멎'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0.01.20 16:20 / 조회 : 136111
image
민한나. /사진=민한나 인스타그램
'E컵 공대여신' 레이싱 모델 민한나가 숨이 멎을 듯한 섹시미를 뽐냈다.

민한나는 19일 늦은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제일 싫어하는 건 남이랑 비교하는 일, 불행과 미운 마음은 거기에서부터 나온다"고 적었다.

이어 "매일 소소한 행복을 주는 건 고양이, 커피, 드라이브, 자동차, 가족, 남자친구, 봄이, 여자친구들, 쇼핑"이라면서 "내가 좋아하는 것들은 올해 안에 포르쉐를 사는 게 꿈인 남자아이 같은 사람"이라고 덧붙인 뒤 상체가 거침 없이 드러난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한편 민한나는 CJ제일제당 레이싱팀 전속 모델로 활동하고 있으며, 격투기 단체 더블G FC의 더블걸로도 활약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