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역대 최다' 관중 쐈다... KBL 올스타전 관중 9704명 '꽉꽉' [★현장]

인천=김동영 기자 / 입력 : 2020.01.19 17:12 / 조회 : 620
image
9704명의 관중이 들어찬 인천 삼산월드체육관. /사진=KBL 제공

KBL 올스타전이 열린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이 역대 최고 관중 신기록을 세웠다.

KBL은 19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올스타전에 9704명의 관중이 들어왔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미 12시 45분 관중석 7800석이 모두 팔렸다. 이후 입석표를 판매하기 시작했고, 1904명이 더 들어왔다. 1만명에 육박하는 관중이 현장을 찾았다.

9704명은 삼산월드체육관 역대 관중 최다 기록이다. 지난 2014~2015시즌 9094명이 기존 기록. 600명 이상 많이 들어왔다.

올 시즌 최다관중 기록이기도 하다. 기존 최다 기록은 지난해 12월 31일 열린 KT와 LG의 '농구영신' 매치였다. 당시 7833명이 현장에 왔다. 올스타전답게 이를 훌쩍 넘어서는 관중을 기록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