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헤니 측 "사칭 사기 피해 인지..각별한 주의 부탁" [공식]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1.17 13:55 / 조회 : 1109
image
배우 다니엘 헤니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다니엘 헤니 측이 최근 불거진 사칭 사기 사건과 관련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17일 다니엘 헤니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 측은 "다니엘 헤니 배우와 소속사 관계자로 사칭하여 다이렉트 메시지와 메일 등으로 소통을 이어가고 이후 금품을 요구하는 수법을 통해 실제 피해 사례들이 발생하고 있음을 인지했다"고 했다.

소속사 측은 "다시 한 번 알려드린다. 다니엘 헤니 배우는 개인 공식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트위터) 외에 기타 SNS를 운영하지 않는다. 또한 어떠한 경우에도 팬에게 금품을 요구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또 소속사 측은 "이 점 꼭 인지하여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 다음은 다니엘 헤니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코글로벌그룹입니다.

최근, 온라인 상에서 다니엘 헤니 배우 및 소속사 관계자로 사칭하여 금품을 요구하는 피해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는 신고, 접수가 있어 팬 여러분들에게 당부드립니다.

현재 다니엘 헤니 배우와 소속사 관계자로 사칭하여 다이렉트 메시지와 메일 등으로 소통을 이어가고 이후 금품을 요구하는 수법을 통해 실제 피해 사례들이 발생하고 있음을 인지하였습니다.

다시 한번 알려드립니다.

다니엘 헤니 배우는 개인 공식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트위터) 외에 기타 SNS를 운영하지 않습니다. 또한, 어떠한 경우에도 팬에게 금품을 요구하지 않습니다.

팬여러분들께서는 이 점 꼭 인지하시어 피해를 입지 않으시도록 각별한 주의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