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종' 정다은 아나운서, 딸과 미모의 근황 "오늘도 사랑해"

정가을 인턴기자 / 입력 : 2020.01.15 07:51 / 조회 : 10251
image
/사진=정다은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정다은이 딸과 함께 여전한 미모의 근황을 뽐냈다.

정다은 아나운서는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우리 아윤이 친구들에게 동화책을 읽어주러 어린이집에 갔어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다은 아나운서 딸 조아윤 양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정다은 아나운서는 아윤 양의 뒤에 앉아 아윤 양의 팔을 잡으며 사랑스러운 눈빛을 보내고 있다. 특히 아윤 양의 포동포동한 볼살과 정다은 아나운서의 미모의 근황이 많은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어 정다은 아나운서는 "많이 컸다고 생각했는데 오늘따라 더 아기같은 아윤이. 오늘도 사랑해"라고 덧붙이며 딸 아윤 양에 대한 애틋한 사랑을 내비쳤다.

이를 접한 다수의 네티즌들은 "아윤이 너무 귀여워요", "아름다운 모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정다은 아나운서는 지난 2017년 3월 아나운서 조우종과 결혼해 같은 해 9월 딸 아윤 양을 품에 안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