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호 "이지원과 '스캐'→'히트맨'..대성할 것 같은 친구"

건대입구=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1.14 16:38 / 조회 : 830
image
배우 정준호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정준호가 영화 '히트맨'에서 호흡을 맞춘 이지원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히트맨'(감독 최원섭)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 그리고 최원섭 감독이 참석했다.

오는 22일 개봉을 앞둔 영화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요원 준(권상우 분)이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술김에 그려 버리면서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더블 타깃이 되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이다.

정준호와 이지원은 드라마 'SKY 캐슬'에서 부녀 지간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두 사람은 'SKY 캐슬'에 이어 '히트맨'으로 재회했다.

이날 정준호는 "'SKY 캐슬'에서 지원 양과 사이가 안 좋았다. 그래도 'SKY 캐슬', '히트맨'을 하면서 지원 양이 나이답지 않게 성숙한 연기자로서의 자질과 자세를 가지고 있다. 무엇보다 연기할 때 자신만의 독특한 호흡이 있는 것 같다. 그래서 앞으로 대성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정준호는 "'히트맨'을 하면서 또 다른 매력을 느꼈다. 나이에 비해 깊은 생각이 있는 친구다"라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