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33살 나 박서준. 회식 끝까지 간다"..장난기 가득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20.01.13 18:29 / 조회 : 120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박서준 인스타그램


배우 박서준이 유쾌한 매력을 드러냈다.

박서준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3살 나 박서준. 오늘 스태프들과의 회식. 이걸로 끝까지 간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숙취해소제를 손에 들고서 진지한 눈빛을 뿜어내고 있는 박서준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너무 귀여워", "이 비장한 모습이 왜 이렇게 귀엽지", "나도 그 회식 갈래요"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박서준은 오는 31일 방영 예정인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 출연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