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샤벳 출신 세리·지율, 섹시·고혹미 가득 파티룩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1.13 06:58 / 조회 : 305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세리 인스타그램


걸그룹 달샤벳 출신 세리, 지율이 파티룩으로 미모를 뽐냈다.

세리는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셀카봉 설치해두고 화보찍기잼 #파티룩"라며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세리와 지율이 파티룩 패션으로 매력을 뽐내고 있다. 특히 세리는 블랙 원피스 상의에 빨간 망사 스타킹으로 섹시미를, 지율은 의상 일부가 시스루로 되어 있어 고혹미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여러 포즈와 표정으로 멋을 냈다.

한편 세리와 지율은 2011년 달샤벳으로 데뷔했다. 이후 지율은 2015년 멤버 가은과 함께 탈퇴했다. 2017년 멤버 우희를 제외한 세리, 아영, 수빈 등이 소속사와 재계약하지 않으면서 멤버들이 뿔뿔이 흩어졌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