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 김하영, 권재관과 밉상호흡..'화병 부르는 갑질'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01.10 13:52 / 조회 : 633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KBS 2TV '개그콘서트'


배우 김하영이 '개그콘서트'에서 화병을 부르는 갑질의 끝을 보여준다.

오는 11일 방송될 KBS 2TV '개그콘서트' 코너 '던질까 말까'에서 시청자들의 끄덕임 자아낼 최강의 스트레스 유발자들이 등장, 보기만 해도 뻥 뚫리는 사이다 개그로 배꼽을 저격한다.

권재관과 김하영은 백화점 VIP 손님으로 변신해 독보적인 진상(?)의 면모를 뽐낸다. 옷에 김칫국물을 묻혀와 환불을 해달라며 우기기 작전을 펼치는가 하면 직원을 향한 필터 없는 막말로 갑(甲)질의 끝을 보여준다고.

뿐만 아니라 권재관과 김하영은 얄미운 돈 자랑으로 분노게이지를 더욱 상승시킨다. 레전드로 남을 진상어록을 서로 주고받으며 환장의 밉상 호흡으로 시청자들의 속을 부글부글 끓게 만들 예정이다.

끝없는 분노 유발에 화병 해소제가 간절해진 상황, 본격적인 응징타임이 시작된다고 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진다. 관객들이 함께 참여하는 '던질까 말까'의 화끈한 피날레로 이 세상 모든 스트레스를 날려버릴 예정. 과연 보기만 해도 개운해지는 스트레스 제로 개그는 어떤 재미를 선사할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