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예 측, 음원 사재기 현장공개에.."전혀 무관..협박 받았다"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1.08 15:42 / 조회 : 2900
image
송하예 /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가수 송하예의 음원 사재기가 진행되는 현장 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소속사 더하기미디어가 "전혀 모르는 일"이라며 "오히려 협박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더하기미디어 대표는 8일 스타뉴스에 음원 사재기 의혹과 관련해 "음원 사재기를 의뢰한 적도 없고, 사진으로 공개된 사재기 시도 현장과 전혀 관계가 없다. 오히려 이와 관련한 영상으로 9월에 협박 전화를 받았다"고 밝혔다.

image
/사진제공=정민당 창당준비위원회


이날 정민당 창당준비위원회는 오후 3시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송하예의 음원 사재기 시도 현장이라며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컴퓨터 화면 2대에 송하예의 곡 '니 소식'을 다량으로 재생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정만당 창당준비위원회는 이를 두고 더하기미디어의 홍보대행사 앤스타컴퍼니 관계자가 음원 사재기를 시도하는 장면이라고 설명하며 고발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