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름의희열' 최정만, 이준호에 화끈한 잡채기로 승리 [별별TV]

주성배 인턴기자 / 입력 : 2019.12.28 23:18 / 조회 : 789
image
/사진=KBS 2TV 예능 프로그램 '태백에서 금강까지 - 씨름의 희열' 방송화면 캡처


'태백에서 금강까지 - 씨름의 희열'에서 금강 최정만이 태백 이준호를 상대로 화려한 기술을 선보였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태백에서 금강까지 - 씨름의 희열'의 2라운드는 '체급대상전'으로, 개인전이 아닌 단체전이며 태백급 선수들이 금강급 중 원하는 선수를 지목하여 겨루게 된다.

태백 이준호는 경기 상대로 금강급의 최정만을 골랐다. 첫 번째 경기에서 이준호는 들배지기로 선제공격을 했으나 최정만의 잡채기로 크게 넘어져 패했다. 이준호는 "정만이가 정말 이기고 싶었나보다"라고 말했다.

두 번째 경기 시작 전, 최정만은 크게 기합을 넣었다. 이에 이준호는 "내가 네 선배다"라며 기를 눌렀다. 그러나 최정만은 이 판 역시 왼덧걸이 기술을 통해 이준호를 순식간에 넘어뜨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