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하영X조이X예린, 친분 과시 "고등학교 동창"[KBS가요대축제]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9.12.27 20:42 / 조회 : 1324
image
/사진='2019 KBS 가요대축제' 방송화면 캡쳐.


걸 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 레드벨벳 조이, 여자친구 예린이 특별한 친분을 과시했다.

27일 오후 KBS 2TV에서 방송된 '2019 KBS 가요대축제'에서는 '오정박합'이라는 팀을 만들어 특별 무대를 꾸미게 된 오하영, 조이, 예린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뮤직뱅크'의 MC 최보민과 신예은은 백 스테이지 진행을 맡았다. 이들은 오하영, 조이, 예린에게 '오정박합'이라는 팀으로 뭉친 이유를 물었다.

예린은 "저희 셋이 고등학교 동창"이라며 "팀명은 오하영의 오, 정예린의 정, 박수영의 박을 합쳐서 유머스럽게 만들었다. 평소에 잘 놀던 친구들과 멋진 무대 하게 돼서 기분 좋다"고 답했다. 이들 세 사람은 소녀시대의 '미스터 미스터'(Mr.Mr.) 무대를 재해석해

한편 이날 '2019 KBS 가요대축제'는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됐으며, 방탄소년단, 송가인, 갓세븐, 있지, 트와이스 등 24팀의 K팝 스타들이 총충돌했다. MC는 방송인 신동엽과 레드벨벳의 아이린, 갓세븐의 진영이 맡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