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하정우 "이병헌 연기 기계..열정까지 계산"

용산=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12.18 17:11 / 조회 : 779
image
하정우 / 사진=강민석 인턴기자


배우 하정우가 이병헌을 향해 존경스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백두산'(감독 이해준, 김병서) 언론배급시사회가 진행됐다. 이날 시사회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이병헌, 하정우, 전혜진, 배수지 그리고 이해준 감독 김병서 감독이 참석했다.

'백두산'은 관측 사상 최대 규모의 백두산 화산 폭발이 발생하자 더 큰 규모의 추가 폭발을 막기 위해 남과 북의 사람들이 이를 막기 위해 벌이는 일을 담은 영화다. 초호화 라인업으로 기대를 모으는 연말 대작.

앞서 하정우는 이병헌의 별명을 짓겠다고 말한 바 있다. 별명을 지었느냐는 질문에 하정우는 "병헌이 형은 먹방 유튜브를 즐겨보고 와인을 좋아한다"라며 "형은 연기 기계 같다. 연기가 똑같다는게 아니라, 열정과 에너지까지 계산된 듯한 놀라운 경험을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하정우는 "형을 보고 있으면 애니메이션 '토이스토리' 버즈를 닮은 것 같다. 버즈가 경락 받은 버전 같다"라며 "형이랑도 이야기를 했는데 형이 알랭 드롱 젊었을 때 닮지 않았냐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이병헌은 "덧붙이자면, 닮았다고 한 것은 아니고 닮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백두산'은 12월 19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