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는 전설’ 부폰, 리그 통산 700경기 달성… 유베에서만 515경기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19.12.16 10:23 / 조회 : 310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유벤투스의 살아있는 레전드 잔루이지 부폰이 자신만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부폰은 지난 15일(한국시간) 우디네세와 2019/2020 이탈리아 세리에A 16라운드 홈 경기에서 출전하며, 자신의 리그 통산 700경기를 달성했다. 만 41세에 이룬 쾌거다.

그는 파르마에서 본격적으로 1군 무대를 뛰었고, 지난 2001년 유벤투스로 이적 후 그는 본격적인 전성기를 누렸다. 지난 2018/2019시즌 파리생제르맹(PSG)에서 한 시즌을 보낸 걸 제외하면 리그 515경기를 유벤투스에서 치렀다.

부폰은 지난 시즌 PSG에서 17경기 출전에 그쳤고, 올 시즌 유벤투스로 돌아와서도 6경기 출전으로 세월을 비켜가지 못했다.

그러나 실력만큼은 여전히 녹슬지 않았으며, 이번 기록을 통해 올 시즌에도 유벤투스와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 가고 있다.

image


사진=ESPN, 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