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한가인 "우리 큰 아들(연정훈) 잘 부탁드려요"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12.15 18:59 / 조회 : 769
image
/사진= KBS 2TV 주말 예능 '1박 2일' 방송 화면


'1박 2일'에서 연정훈이 부인 한가인과 통화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 예능프로그램 '1박 2일'에서는 충북 단양에서 촬영이 진행됐다. 지난 시간 '매화분에 물 붓기' 게임에서 진 연정훈과 라비는 벌칙으로 땀을 흘리며 산 정상으로 향했다.

산을 오르는 도중 연정훈은 딸 바보 아빠처럼 "아기 학교 때문에 문자 좀 보내야겠다"며 한가인에게 연락했다.

간신히 구담봉 정상에 오른 연정훈과 라비는 탁 트인 눈 앞 풍경에 넋을 놓고 바라보았다. 갑자기 연정훈은 핸드폰을 꺼내 부인 한가인에게 구담봉의 풍경을 선물했다.

이에 한가인은 "우리 큰아들 (연정훈) 좀 잘 부탁드린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