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손예진, 패러글라이딩 중 북한에 불시착

주성배 인턴기자 / 입력 : 2019.12.14 21:34 / 조회 : 1203
image
/사진=tvN 주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손예진이 패러글라이딩 중 북한에 불시착하게 됐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주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에서 윤세리(손예진 분)가 패러글라이딩 사고를 당했다.

재벌가로서 상속을 받게 된 윤세리는 "아버지 회사를 물려받는다. 이제 올라갈 일만 남았네"라고 말하며 마지막 패러글라이딩을 즐기기로 했다. 윤세리는 "앞으로는 바빠질 것 같다"며 바람이 세다는 직원의 만류에도 패러글라이딩을 진행했다.

윤세리는 하늘을 날며 "숲 색깔 너무 좋다"고 말하다 날아가는 트랙터, 자전거를 발견하고 크게 놀랐다. 윤세리는 급작스러운 토네이도를 만나 휩쓸려 북한에 불시착하게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