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지않아' 안재홍, 역대급 짠내..1일 3직업에 도전한 사연은?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12.10 10:28 / 조회 : 1569
image
/사진=영화 '해치지않아' 안재홍 스틸컷


배우 안재홍이 영화 '해치지않아'(감독 손재곤)를 통해 역대급 짠내 캐릭터에 도전한다.

10일 에이스메이커스무비웍스 측은 '해치지않아'의 안재홍 스틸컷을 공개했다. '해치지않아'는 망하기 일보 직전의 동물원 동산파크에 야심차게 원장으로 부임하게 된 변호사 태수(안재홍 분)와 팔려간 동물 대신 동물로 근무하게 된 직원들의 기상천외한 미션을 그린 이야기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매 작품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차세대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한 안재홍. 특히 다양한 작품 속 짠한 캐릭터를 특유의 유쾌한 매력으로 소화해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image
/사진=영화 '해치지않아' 안재홍 스틸컷


첫 주연을 맡은 영화 '족구왕'(감독 우문기)에서 답 없는 스펙의 복학생 홍만섭 역을 맡아 웃음과 짠내를 동시에 유발하는 개성 강한 연기로 충무로의 주목을 받은 안재홍은 대중에게 강렬한 존재감을 선사하며 이름을 알린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공부 외에 모든 것에 관심이 많은 7수생 정봉 역을 맡아 또 한번 짠내 뒤 찐웃음을 자아내는 코믹 연기로 큰 인기를 얻었다.

이후 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 오래된 연인의 권태기와 이별하는 모습을 현실감 넘치게 표현한 주만 역으로 많은 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킨 데 이어 영화 '소공녀'(감독 전고운)에서 줄 수 있는 건 마음뿐인 남자친구 한솔 역을 맡아 달달하면서도 짠내 나는 단짠 매력을 과시한 바 있다.

image
/사진=영화 '해치지않아' 안재홍 스틸컷


그랬던 안재홍이 '해치지않아'를 통해 역대급 짠내 캐릭터를 선보인다. 그는 극중 태수 역을 맡았다. 대형 로펌의 생계형 수습 변호사로 온갖 무시를 당하는 것은 물론, 하다 하다 동물 없는 동물원의 새 원장 자리까지 떠맡게 된 태수의 상황은 짠내 그 자체. 그러나 영화 40도의 추위와 시속 120km의 강풍도 꿋꿋하게 버텨내는 북극곰처럼 뛰어난 생존력을 지닌 그는 포기하지 않고 동산파크를 살리기 위한 과감한 도전에 나서고, 그의 제안에 따라 동산파크 직원들은 팔려간 동물을 대신하는 기상천외한 위장근무에 돌입한다.

생계형 수습 변호사부터 동산파크의 야심만만 새 원장, 콜라 먹는 북극곰까지 무려 1일 3직업, 극한직업에 도전한 태수의 고군분투는 극한 상황에서도 유쾌함을 잃지 않는 모습을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직장인들의 깊은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안재홍은 "지금까지 영화에서 본 적 없는 독특한 소재가 신선하게 다가와 꼭 참여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한편 '해치지않아'는 오는 2020년 1월 15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