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리 오징어순대집' 개업 첫 손님은 셰프..알베르토, 진땀 '뻘뻘'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9.12.09 23:37 / 조회 : 542
image
/사진=JTBC 예능프로그램 '이태리 오징어순대집' 방송화면 캡쳐


방송인 알베르토의 한식당이 첫 손님을 맞이했다.

9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에서는 알베르토가 드디어 한식당을 오픈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알베르토는 오픈한 직후 걱정스러울 정도 손님이 찾지 않자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곧 세 명의 손님이 오징어순대집을 찾았다. 첫 손님은 "예전에 여기서 일했던 셰프"라고 본인의 정체를 밝혔다. 알베르토는 "첫 손님이 셰프라니 큰일이네요"라고 진땀을 뺐다.

메뉴를 고민하는 손님들을 위해 알베르토의 친구이자 홀 서빙을 맡은 마테오는 "하나씩 시켜서 가운데 놓고 나눠 드시면 어때요?"라고 제안했다. 그는 "음식을 가운데 놓고 나눠 먹는 게 한국의 문화"라고 소개했다. 이에 손님들은 식전주로 세 잔의 막걸리와 함께 전 메뉴를 주문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