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내년 상반기 수목드라마 론칭..'쌍갑포차' 포문[공식]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9.12.09 10:50 / 조회 : 564
image
/사진제공=JTBC


JTBC가 내년부터 수목드라마를 론칭할 계획이다.

JTBC는 9일 "장기간의 준비 기간을 거쳐 수목드라마 론칭 일정을 확정했다"며 "2020년 상반기 중 본격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며, '쌍갑포차'(극본 하윤아, 연출 전창근, 제작 삼화네트웍스·드라마하우스)가 수목드라마 라인업의 포문을 여는 작품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JTBC는 기존 월화드라마와 금토드라마 편성을 유지하고, 여기에 수목드라마를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

드라마 블록 강화는 미디어 산업 전반의 빠른 변화를 반영해 내려진 결정이다. 콘텐트 수요층의 시청 패턴과 글로벌 OTT 플랫폼과의 협업을 통한 채널 영향력 확장 가능성을 고려했다고 JTBC 측은 설명했다.

우수한 콘텐트를 양산해 해외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의지도 반영됐다. JTBC는 "넷플릭스를 비롯한 글로벌 파트너사와 협력을 끌어내 드라마 블록 강화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JTBC의 첫 수목드라마가 될 '쌍갑포차'는 독자 평점 10점 만점을 끌어낸 동명웹툰을 영상화한 작품이다. 저승과 이승, 그리고 그 경계에서 벌어지는 희로애락을 소재로 한 드라마다.

배우 황정음이 까칠하면서도 사연있는 쌍갑 포장마차 이모 월주 역을 맡았고, 육성재가 갑을마트 고객센터 직원이자 포장마차 아르바이트생 한강배를 연기할 예정이다. 또 최원영이 저승 귀반장 역을, 이준혁이 염라국 부장 역을 소화한다.

윤희웅 JTBC 편성실장은 "드라마 확장 전략은 양질의 드라마를 더 많이 제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이를 기반으로 채널 영향력을 확장해나가기 위해 마련된 것"이라며 "국내 뿐 아니라 글로벌 OTT 플랫폼에서도 JTBC 드라마를 보여줄 수 있는 토대가 형성된 만큼 좋은 작품을 내놓기만 한다면 충분히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낼 수 있을 것이라 본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