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T7 잭슨, 박진영에 "비닐봉투 바지 놀랐다..무대보고 'FEVER' 있다"

전시윤 인턴기자 / 입력 : 2019.12.05 14:56 / 조회 : 792
image
/사진=잭슨 인스타그램 (박진영 신곡 'FEVER' 뮤직비디오 캡처)


그룹 GOT7(갓세븐) 멤버 잭슨이 '2019 MAMA'에서 있었던 해프닝을 해명했다.

5일 잭슨은 자신의 SNS에 "그 비닐봉투 바지 등장 하고 나서 좀 놀랬던 거 뿐이에요. 장담하는데 형 아니에요. 무대 보고 나서 대기실 가서 좀 FEVER 있는 것 같아요"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잭슨이 몸담은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 수장 박진영이 담겨 있다. 박진영은 지난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Mnet Asian Music Awards(이하 '2019 MAMA')' 무대에서 마마무 화사와 함께 투명 비닐 바지를 착용해 파격적인 코디를 선보였다.

당시 이 무대를 본 잭슨이 다소 심각한 눈초리로 입을 벌린 채 바라봤고, 이 표정은 단시간에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며 웃음을 유발했다. 이 해프닝에 잭슨이 해명한 것.

잭슨이 게시글에서 언급한 'FEVER'은 박진영이 지난 1일 발매한 디지털 싱글 'FEVER'을 언급한 것으로, 원뜻인 '열'로 사용해 재치를 보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진짜 웃긴다", "오마이갓 잭슨!", "진짜 웃겨요. 잭슨 해명을 왜 해", "잭슨 사랑해" 등 댓글을 달았다.

한편 잭슨이 속한 그룹 GOT7은 지난 4일 '2019 MAMA'에서 월드와이즈 팬스 초이스 본상과 페이보릿 댄스 퍼포먼스 상을 받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