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팍한 5형제' 이진혁 "원빈 얼굴로 살아보고 싶어"

한해선 기자 / 입력 : 2019.11.14 08:27 / 조회 : 57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괴팍한 5형제' 이진혁이 원빈과 얼굴을 바꾸고 싶다고 밝혔다.

JTBC '괴팍한 5형제' 14일 방송에선 박준형, 서장훈, 김종국, 이진혁 형제와 함께 황치열이 객원MC로, 솔비와 허영지가 게스트로 출연해 유쾌한 갑론을박을 벌일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5형제는 '가장 원하는 소원을 순서대로 줄 세우시오'라는 주제 하에 '100억 복권 당첨', '20년 젊어지기', '얼굴 변경 가능', '평생 건강 보장', '평생의 짝 만나기'를 줄 세웠다. 이진혁의 차례가 오자 형들은 "사실 진혁이한테 얼굴 변경 소원은 의미가 없다"며 이진혁의 훈훈한 비주얼을 향한 부러움 섞인 원성을 쏟아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진혁은 "'저 얼굴로 한번쯤 살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 유일한 사람이 있다"고 말했다. 이진혁이 밝힌 '얼굴 천재'의 정체는 바로 배우 원빈. 이진혁은 "안 씻고 꾀죄죄한 모습도 너무 잘 생기셨다. 사람이 저럴 수도 있구나 싶더라"며 원빈의 외모에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이때 서장훈은 "그래서 내가 죽기 살기로 씻는 것이다. 안 씻으면 최악의 비주얼"이라고 주장, 깔끔쟁이의 이면에 감춰진 슬픈(?) 사연을 고백해 주변 모두 배꼽을 잡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이진혁은 "지금 나한테 중요한 건 사랑보다 일"이라며 '평생의 짝 만나기' 소원을 쿨 하게 패스, 박력 넘치는 줄 세우기로 형들의 입이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