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리뷰] '마운드 완벽+김재환 투런포' 한국, 첫 평가전서 4-0 완승!

고척=심혜진 기자 / 입력 : 2019.11.01 21:54 / 조회 : 1286
image
5회 투런 홈런을 때려낸 김재환.
프리미어12 한국 야구 대표팀의 출발이 좋다. 첫 평가전에서 완승을 거뒀다.

대표팀은 1일 서울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푸에르토리코와의 첫 평가전에서 4-0으로 승리했다.

대표팀은 박민우(2루수)-민병헌(중견수)-김현수(좌익수)-김재환(지명타자)-최정(3루수)-양의지(포수)-강백호(우익수)-황재균(1루수)-김상수(유격수)로 타순을 꾸렸다. 선발 투수는 양현종.

푸에르토리코는 오스발도 마르티네스(유격수)-잭 로페스(2루수)-앤서니 가르시아(우익수)-데이비드 비달(3루수)-이반 데 헤수스 주니어(지명타자)-다니엘 오티스(좌익수)-제프리 도밍게스(1루수)-윌프레도 로드리게스(포수)-제이 곤살레스(중견수)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선발 투수는 페르난도 크루즈.

이날 대표팀 선발 양현종은 2이닝 무피안타 4탈삼진 무실점 퍼펙트 행진을 펼쳤다. 상대한 6타자를 모두 범타 처리했다. 지난 9월 17일 NC전 이후 45일 만에 선 실전 마운드에서 양현종 다운 투구를 선보였다.

이어 등판한 김광현(2이닝 무실점), 차우찬(2이닝 무실점), 고우석과 원종현, 이영하가 나란히 1이닝 무실점으로 막으며 승리를 지켜냈다.

대표팀이 3회말 선취 득점에 성공했다. 1사에서 김상수가 바뀐 투수 소토를 상대로 2루수 내야 안타를 만들어냈다. 박민우의 희생번트와 민병헌의 볼넷으로 2사 1, 2루 기회를 잡았다. 그리고 김현수의 타구를 3루수 비달이 공을 빠뜨리는 실책을 틈타 김상수가 홈을 밟았다.

분위기를 탄 대표팀은 4회에도 추가점을 뽑았다. 연거푸 장타가 터졌다.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양의지가 2루타로 포문을 열었다. 이에 질세라 강백호가 바뀐 투수 마르티네즈를 상대로 우중간을 가르는 적시 2루타를 작렬시켰다. 양의지가 홈으로 들어오기에는 충분했다.

몸이 제대로 풀렸다. 대표팀은 5회말 1사에서 김현수가 첫 안타를 신고한 뒤에는 김재환의 대형 투런포가 터졌다. 사실상 승부에 쐐기를 박는 득점이 됐다.

대표팀은 6회부터 9회까지 실점을 내주지 않으면서 승리를 지켜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