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한수 : 귀수편' 권상우 "귀수에 몰입..감정이 쳐지네요"

용산=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10.29 16:26 / 조회 : 636
image
배우 권상우 / 사진=이기범 기자


배우 권상우가 여전히 귀수 캐릭터에 몰입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신의한수-귀수편'(감독 리건)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권상우, 김희원, 김성균, 허성태, 우도환, 원현준, 리건 감독이 참석했다.

'신의한수 : 귀수편'은 '신의 한 수'의 스핀오프 작품으로 전작의 15년 전이라는 시공간을 배경으로 새로운 이야기를 펼쳤다. 만화적 상상력을 가미해 완성된 6인 6색 바둑 고수 캐릭터들은 물론 업그레이드된 도장 깨기 바둑 액션이 전작과는 다른 재미를 전한다.

권상우는 "저는 '신의 한수 : 귀수편'을 만나서 설렜다. 만화 같은 영화에서 귀수를 잘 보여주려고 트레이닝도 하고 노력을 많이 했다"라며 "저는 더 보여주고픈 것도 있었지만 편집된것도 많다. 더 보여주고 싶었던 것은 또 다른 작품에서 보여주겠다"라고 답했다.

이어 권상우는 "즐거운 작업이었다. 그런데 영화가 끝나고도 귀수의 감정을 따라서 저도 좀 쳐지네요"라며 "아까 너무 몰입해서 봐서 아직 여운이 남아있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한편 '신의한수 :귀수편'은 11월 7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