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예 "'신곡 '새 사랑' 듣고 눈물..들으면 공감할 것"

강남=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10.10 13:32 / 조회 : 477
image
/사진제공=더하기미디어


가수 송하예가 컴백 신곡 '새 사랑'을 듣고 눈물을 흘렸다고 말했다.

송하예는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새 싱글 '새 사랑'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새 사랑' 가사를 듣고 울었다"고 밝혔다.

이날 송하예는 '새 사랑'에 대해 "'니 소식' 이후 새로운 사랑을 시작하려고 하는데 망설여지는 여자의 마음을 담은 노래"라고 설명했다. 이어 "가사를 듣고 울었다. 많은 분들이 들으면 공감하실 것 같다"고 자신했다.

'새 사랑'과 '니 소식'의 차이점도 짚었다. 송하예는 "'니 소식'은 테크닉한 부분이 많은 노래라 집중을 다 못했다. 이 곡은 감성적이고 보컬 톤을 더 살렸다. 대중과 조금 더 교감하기 좋은 노래"라고 말했다.

또 "'니 소식'은 처음부터 끝까지 어려운 곡이고, '새 사랑'은 마지막에 집중을 못하면 실수하는 곡"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송하예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새 사랑'을 공개한다. '새 사랑'은 이별 후 그리움의 시간을 담은 '니 소식'의 다음 이야기를 그만의 감성적인 보컬로 담아내 또 한 번 대중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