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일전자 미쓰리' 김상경, 이혜리 '공금횡령' 억울함 풀어줘[별별TV]

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10.03 22:52 / 조회 : 67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방송 화면 캡처


'청일전자 미쓰리' 김상경이 이혜리의 억울함을 풀었다.

3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4화에서는 이선심(이혜리 분)이 공금횡령으로 의심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도준(차서원 분)은 "오늘 중요한 안건이 있으니 모두 회의실로 모여줬으면 좋겠다"라며 직원들을 모았다.

이후 유진욱(김상경 분)은 회의에서 "알고 보니까 우리 대표이사님 보통사람 아니더라. 미쓰리가 얼마나 무섭고 소름끼치는 사람인줄 아느냐"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유진욱은 계좌 출금 내역서를 보이며 이선심이 회삿돈을 출금한 사람이 아니라는 것을 밝혀줬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