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은 음악프로' 전현무→김재환 "도대체 뭐하는 프로그램?"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10.02 23:04 / 조회 : 100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수요일은 음악프로' 방송화면 캡처


전현무부터 김재환까지 4명의 MC들이 '수요일은 음악프로' 정체성에 대해 모르겠다고 밝혔다.

2일 오후 첫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새 예능프로그램 '수요일은 음악프로'에서는 한 자리에 모인 MC들이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전현무, 김재환, 김준호, 존박은 프로그램 정체성에 대해 모르겠다고 토로했다. 멤버들은 "이게 무슨 프로냐", "가끔 야외에도 나간다고 들었다", "여행가는 프로인 줄 알았다", "다른 가수가 와서 노래부르는 거 아니냐"는 등의 의견을 내며 프로그램의 정체가 무엇인지 토론하며 한숨을 내쉬었다.

'수요일은 음악프로'는 잊었던 명곡, 숨은 명곡, 몰랐던 신곡들을 토크, 게임, 야외 버라이어티 등 다양한 예능 포맷으로 즐길 수 있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달라지는 콘셉트로 장르, 시대를 초월해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