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뮌헨] '7실점' 포체티노 감독 "받아들이기 힘든 결과...화가 난다"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19.10.02 06:43 / 조회 : 510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처참한 결과였다. 토트넘 홋스퍼가 바이에른 뮌헨에 7실점하며 대패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2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바이에른 뮌헨에 2-7로 패했다.

충격적이 결과다. 전반 12분 손흥민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은 토트넘이지만, 너무나도 허무하게 무너졌다. 전반 2골, 후반 5골을 내리 실점하며 2-7로 대역전패를 당했다. 세르지 그나브리에게는 4골이나 실점했다.

경기 후 포체티노 감독은 영국 'BT스포츠'와 인터뷰에서 "이런 결과를 받아들이기는 너무 힘들다. 하지만 상대가 충분한 차질을 갖추고 있었고, 오늘 경기는 더욱 냉철하게 나왔다"고 총평했다.

이어 "당연히 화가 난다. 하지만 우리는 더 함께 뭉쳐야 하고, 정신적으로 강해져야 한다. 물론 내 말이 다소 지루하게 느껴질 수는 있지만 축구는 어제가 아니라 오늘이다. 항상 오늘과 내일을 위해 나아가야 한다. 3개월 전은 더 이상 없다. 오늘을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더 나아질 것을 다짐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