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신의한수:귀수편', 데뷔 이래 체중 감량 후 찍은 영화"

압구정=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10.01 11:38 / 조회 : 656
image
배우 권상우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권상우가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터닝 포인트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데뷔 이래 체중 감량을 하고 찍은 작품이라고 했다.

1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감독 리건)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권상우, 김희원, 김성균, 허성태, 우도환, 원현준 그리고 리건 감독이 참석했다.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은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고 홀로 살아남은 귀수가 냉혹한 내기 바둑판의 세계에서 귀신 같은 바둑을 두는 자들과 사활을 건 대결을 펼치는 이야기다.

이날 권상우는 "아주 중요한 시점에 온 저한테 '신의 한 수: 귀수편' 시나리오가 들어왔다. 2019년도에 가장 공을 들이고, 고생을 많이 하면서 촬영을 했던 영화다. 이런 시나리오를 준 감독한테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권상우는 '신의 한 수: 귀수편'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여기서 분명히 내가 보여줄 수 있는 매력 포인트가 있을 것이고, 제 인생에 터닝포인트가 될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해서 고민을 많이 하고 선택했다"며 "데뷔 이래 체중 감량을 하고 찍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신의 한 수: 귀수편'은 오는 11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