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연, 김소유 쇼케이스 응원 "언니 최고 효녀가수"

강남=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09.16 12:00 / 조회 : 564
image
/사진제공=소리바다


트로트가수 박성연이 김소유의 효심을 칭찬했다.

김소유는 1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새 싱글 '별 아래 산다'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자리에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에 함께 출연한 박성연, 김희진이 깜짝 등장해 김소유를 응원했다.

김소유는 박성연과 김희진의 등장에 "미스트롯' 출연진들이 하루에 한 번씩 연락할 정도로 잘 지낸다. 근데 다들 바쁘기 때문에 와달라고 말을 못 했다. 근데 이렇게 와줘서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무대에 오른 박성연과 김희진은 먼저 김소유의 신곡 감상평을 전했다. 박성연은 "'숫자인생'이 '미스트롯'과 많이 닮은 곡이다. 많이 듣고 인생 애환에 대해 생각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희진은 김소유의 '별 아래 산다'를 언급하며 "(김)소유 언니 목소리와 잘 맞는다고 생각해서 뒤에서 듣는데 눈물이 날 뻔했다"고 밝혔다.

이어 박성연은 "소유 언니가 현숙 선생님 이후에 최고의 효녀가수다. 최근에도 떡집에서 어머니와 함께 일하는 걸 봤다. 효녀가수로서 언니 앞길이 창창하게 열리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한편 김소유는 16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별 아래 산다'를 공개한다.

타이틀곡인 '별 아래 산다'는 슬로우 록 리듬의 트로트. 지금은 하나, 둘 사라져 가는 하늘과 가장 가까운 동네의 삶과 애환 그리고 사랑과 사람의 이야기를 담았다.

아울러 이번 싱글에는 숫자에 집착하고 남과 비교하며 진짜 행복을 놓치고 사는 현대인들의 세태를 재치 있게 표현한 '숫자 인생'도 수록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