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혼의 기술' 임원희, 이상형 월드컵..예지원 선택

용산=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09.03 11:46 / 조회 : 746
image
임원희 / 사진=스타뉴스


'재혼의 기술' 주인공 임원희가 이상형 월드컵에서 예지원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3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재혼의 기술'(감독 조성규)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임원희, 김강현, 박해빛나 그리고 조성규 감독이 함께 했다.

영화 '재혼의 기술'은 결혼에 실패한 한 남자가 운명적인 사랑을 만나 재혼에 도전하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 영화다.

이날 제작보고회에서는 임원희의 이상형 월드컵 게임을 진행했다. 김희선, 신민아, 김연아, 수지, 윤진서, 예지원, 신소율 등 임원희와 함께 촬영을 했거나 인연이 있는 여배우들이 후보에 오른 가운데 임원희는 최종적으로 예지원을 택했다.

임원희는 "예지원씨게 죄송하다"라며 "저희가 같이 작품을 여러개 하면서 술도 마시고 했다. 예지원 씨가 '미운 우리 새끼'에서 스페셜 MC로 함께 했었는데 서로 이성 관계로 보지 않는 것으로 정리가 됐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재혼의 기술'은 10월 개봉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