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 부코페 축하공연.."7회라서 초대받아..감사해"

부산=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08.23 20:19 / 조회 : 744
image
가수 세븐.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가수 세븐이 부산에 떴다.

23일 오후 7시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제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 개막식이 열렸다.

이날 개막식에서 MC를 맡은 박나래는 "화려한 춤, 뛰어난 가창력, 완벽한 외모까지 7회에 딱 어울리는 이름입니다. 가수 세븐입니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세븐이 축하 공연을 했다. 세븐은 'Digital Bounce'를 부르며 화려한 퍼포먼스는 현장을 찾은 관객들의 환호성을 이끌어 냈다.

무대를 마친 후 박나래는 "7회여서 꼭 초대하고 싶었다. 8회였으면 못왔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세븐은 "'부코페' 공연을 야외에서 하는지 몰랐다. 뜨거운 열기와 많은 분들의 함성이 열정을 불러일으키는 것 같다. 감사하다"고 부코페에 참석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세븐은 '와줘'를 불러 관객의 환호를 자아냈다.

무대를 마친 세븐은 "초대해주신 김준호 위원장님께 감사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작년에 김준호 위원장님이 내년이 7회라서 세븐이 꼭 와줘야한다고 말씀하셨다.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한 곡 더 하겠다"고 전했다.

끝으로 세븐은 '열정' 무대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한편 23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오는 9월 1일 폐막하는 부코페는 올해 11개구 40개 팀이 참여했다. 개그맨 김준호가 이번에도 부코페 집행위원장을 맡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