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Y'로 컴백한 ITZY, 차세대 서머퀸+2연속 히트 예고[종합]

한남=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07.29 16:15 / 조회 : 606
image
/사진=김휘선 기자


걸그룹 ITZY(예지 리아 류진 채령 유나)가 'ICY'로 2연속 히트를 노린다.

ITZY는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첫 미니앨범 'IT'z ICY(있지 아이씨)'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무대에 오른 ITZY는 데뷔곡 '달라달라'부터 신곡 'ICY'까지 2개의 무대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무대를 마친 멤버들은 "저희가 처음으로 발표하는 앨범이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ITZY는 JYP엔터테인먼트가 원더걸스, 미쓰에이, 트와이스에 이어 선보이는 걸그룹으로 화제를 모았다. ITZY는 데뷔와 동시에 K팝 걸그룹 기준 '최단기간 지상파 음악방송 1위' 및 지상파 7관왕을 포함해 음악방송 총 9관왕 등을 신기록을 수립하면서 '2019 최고 신인'으로서 입지를 확고히 했다.

이처럼 데뷔와 동시에 최고의 신인으로 발돋움한 ITZY는 여기에 대한 부담감을 발판삼아 앞으로 나아가겠다고 입을 모았다. 류진은 "'달라달라'가 정말 많은 사랑을 받았다. 부담감을 느낀다기 보다는 동력 삼아서 열심히 준비했다. 같이 즐겨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채령은 "대중이 원하는 모습을 다 보여드리려고 하는 우리의 노력을 예쁘게 봐주신 것 같다. 이번에는 당찬 매력까지 더해졌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image
/사진=김휘선 기자


새 앨범의 타이틀곡 'ICY'는 겉은 차가워 보이지만 속은 뜨거운 열정이 넘치는 ITZY 예지 리아 류진 채령 유나의 모습을 표현했다. 특히 'ICY'는 JYP 박진영이 처음으로 ITZY를 위해 작사, 작곡한 '쿨 서머송'이다.

'ICY'는 '달라달라'의 연장선이다. 곡에 대해 리아는 "'달라달라'와 다르다고 보기보다는 연장선이라고 보는 게 맞다. 같은 메시지와 의미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차이점으로 멤버들은 여름 분위기에 맞는 쿨한 비트, 그리고 신나는 분위기를 꼽았다.

앞서 29일 0시 유튜브를 통해 선공개한 'ICY' 뮤직비디오는 공개 10시간 만에 500만뷰를 돌파하면서 ITZY의 2연속 히트를 예감케 했다. 이에 대해서도 멤버들은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저희를 사랑해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ITZY는 이번 활동 목표로 "차트 첫 화면에 저희가 보였으면 좋겠다. 또한 이번 앨범을 통해 여름하면 ITZY가 떠올랐으면 좋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ITZY의 첫 미니앨범 'IT'z ICY(있지 아이씨)'는 29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