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대들:풍문조작단' 윤박 "롯데 팬 조진웅, 경기 없는 날 잘해줬다"

압구정=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7.22 11:51 / 조회 : 705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윤박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윤박이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조진웅의 옆에 가지 않았던 사연을 밝혔다.

22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감독 김주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조진웅, 손현주, 박희순, 고창석, 김슬기, 윤박, 김주호 감독이 참석했다.

'광대들: 풍문조작들'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다.

이날 윤박은 촬영 현장 분위기 메이커로 조진웅을 꼽았다. 그는 "(조진웅이) 현장에서 잘 챙겨주셨다"고 말했다.

윤박은 "롯데 자이언츠가 경기에 지고 있을 때 빼면 옆에 있을 때 잘해주셨다. 저는 LG 트윈스 팬이다. 그래서 롯데 자이언츠와 LG 트윈스가 경기하는 날에는 선배님 옆에 가 있지 않는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오는 8월 21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